UPDATE. 2018-09-23 20:17 (일)
국내 직장인 84%, 자기계발 강박감 느껴
국내 직장인 84%, 자기계발 강박감 느껴
  • 기고
  • 승인 2017.04.1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직장인 10명 중 8명은 평소 ‘자기 계발 강박증’에 시달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직장인 602명을 조사했더니 ‘평소 자기 계발에 대한 강박감을 느끼는가?’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84.2%가 ‘그렇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자기 계발에 나선 이유로는 ‘더 나은 대우를 받으며 이직하기 위해’가 67.7%로 가장 많았고, ‘현재 직장에서 더 나은 대우를 받기 위해(38.3%)’, ‘노후에도 할 수 있는 직업을 찾기 위해(32%)’ 등이 그 뒤를 이었다. ‘현재 자기 계발을 하고 있는가?’라는 질문에는 56%가 ‘그렇다’고 답했다. 자기 계발을 하는 직장인들은 하루 중 퇴근 후(67.7%) 약 1시간(39.5%)~약 1시간 30분(18.7%)을 투자해 공부하는 경우가 가장 많았다. 일주일 중에는 약 3회 공부한다는 직장인이 많았다. 가장 많은 직장인이 선택하는 자기 계발 방법은 ‘독학(54.9%)’이었다.

다음으로 ‘온라인 동영상 강좌 수강(24.3%)’과 ‘오프라인 학원(10.7%)’이 뒤를 이었다. 이러한 수치는 자기 계발을 위한 시간을 따로 내기 어려운 직장인들이 많아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응답자의 65.3%가 자기 계발하려면 ‘시간적 여유’가 가장 필요하다고 답했다. 가벼운 강박증은 스트레스 원인을 없애고 명상 등을 하면 쉽게 완화된다. 하지만 일상생활이 불가능할 정도로 심한 강박 증상을 느끼면 치료가 필요하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