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18 17:21 (월)
남원 김주열 열사 묘역서 4·19혁명 기념행사 개최
남원 김주열 열사 묘역서 4·19혁명 기념행사 개최
  • 강정원
  • 승인 2017.04.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 기관·단체장 참석
▲ 19일 제57주년 4·19혁명 기념행사가 남원 금지면 김주열 열사 묘역 광장에서 열렸다.
제57주년 4·19혁명 기념행사가 19일 남원시 금지면 김주열 열사 묘역 광장에서 개최됐다,

이날 행사에는 이환주 남원시장, 박철웅 전라북도복지여성보건국장, 이석보 남원시의회 의장, 조춘태 전주동부보훈지청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 보훈단체장, 유가족, 시민, 학생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개식, 국민의례, 헌화 및 분향,열사의 약력 소개와 사업추진에 대한 경과보고, 기념사, 추도사, 추모헌시 낭송, 남원시립합창단원의 4·19노래 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이환주 시장은 기념사에서 유가족에게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전하면서 “김주열 열사의 뜻을 이어받아 이념의 갈등과 차이를 이해하고 서로를 존중하며 민주주의 역사와 존엄성을 지켜나가 민주주의의 소중함을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주열 열사는 1944년 남원시 금지면에서 태어나 금지중학교를 졸업, 1960년 3월 마산상고 합격증을 받기 위해 마산에 갔다가 3·15 부정선거 규탄대회에 참가했다. 그는 시위 중 행방불명됐다가 마산 중앙부두 앞바다에서 오른쪽 눈에 최루탄이 박힌 채 사체로 떠오름으로서 마산시민의 분노와 전국적인 대규모 시위로 이어져 4·19혁명의 도화선이 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