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1 10:26 (토)
우석대 소병인, 세계시각장애인테니스 준우승
우석대 소병인, 세계시각장애인테니스 준우승
  • 김성중
  • 승인 2017.05.1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시력 단식 부분
 

우석대학교(총장 김응권) 소병인(특수교육과 3년) 학생이 ‘제1회 세계시각장애인테니스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6일부터 13일까지 스페인에서 열린 이번 대회에 소병인 학생은 대한민국 대표로 저시력 단식 부분(B2)에 출전해 결승에서 스페인의 가르시아 시모와 우승을 놓고 일전을 벌였다.

대회에는 대한민국을 비롯해 스페인, 영국, 독일, 멕시코 등 13개 국가 62명의 선수가 출전했다.

준우승을 차지한 소병인 학생은 “많은 분이 격려와 성원을 보내주신 만큼 우승으로 보답하고 싶었지만, 준우승에 그쳐 아쉽다”면서도 “앞으로 있을 한·중·일 대회에서 우승할 수 있도록 훈련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지도를 맡은 우석대 정진자 특수교육과 교수는 “물심양면으로 지원을 해준 라종일 한국시각장애인테니스연맹 회장과 천호준 우석대 교수, 이윤수 단국대 교수, 이영애 신한대 교수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시각장애인테니스대회에 많은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민국 대표로 같이 출전한 우석대 김주상(특수교육과 3년) 학생은 저시력 단식 부분에서 8강에 진출하는 성적을 거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