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1 10:26 (토)
농어촌공사 전북본부, 진안 오동저수지 영농급수 현장점검
농어촌공사 전북본부, 진안 오동저수지 영농급수 현장점검
  • 강현규
  • 승인 2017.05.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농어촌공사 전북본부(본부장 김준채)는 본격적인 영농기를 맞아 가뭄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깨끗한 농업용수를 공급하기 위해 영농급수 현장인 진안 오동저수지를 찾았다.

기상청 자료에 의하면, 3개월 강우량이 평년(559mm)과 비슷하거나 적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어 올 한해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현재, 전북에 소재한 공사관리 417개 저수지 저수율이 74.7%로 평년대비 5.0%가 적은 상태지만 한국농어촌공사 전북본부는 지난 동절기부터 저수량 부족 저수지에 대해 양수저류 등 다각적인 수자원 확보 노력을 통해 영농지원을 위한 필요용수는 확보한 상태다.

김준채 본부장은“지속적으로 영농현장을 방문해 농업인의 어려움을 대화를 통해 소통하고 영농급수에 대한 꾸준한 현장점검으로 농업인들의 영농편익과 소득증대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