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5 22:46 (수)
김제시,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김제시, 농번기 농촌일손돕기 적극 추진
  • 최대우
  • 승인 2017.05.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제시는 본격적인 농번기를 맞아 농촌일손돕기를 적극 추진하기로 했다.

시에따르면 농촌 인구 감소와 고령화·부녀화로 인해 부족한 일손을 지원 하여 적기영농을 도모하고자 기계화율(수도작 90%, 밭농사 56%)이 낮은 과수· 채소 등 인력이 많이 필요한 밭농업을 중심으로 범 시민 농촌일손돕기 운동을 적극 추진할 방침이다.

올 영농작업 규모는 약 2만7816㏊로, 39만여명의 인력이 소요될 것으로 예상 되고 있으며, 농기계 활용 및 농가 자체인력으로 충당 되는 부분을 제외하면 2100㏊·2만8000여명의 인력이 부족할 것으로 예상 되는 만큼 5∼6월 두 달 동안 농촌일손돕기를 대대적으로 지원, 적기 영농실천은 물론 농업·농촌의 사기진작을 도모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유관기관 및 군부대, 학교, 사회단체 등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 하고 언론 및 홈페이지 등을 통한 홍보로 시민들의 자원봉사 참여를 유도함과 동시 김제시청 및 각 읍·면·동, 농협김제시지부 등에 농촌일손돕기 추진센터를 설치, 1사1촌운동과 농촌체험, 도·농교류 등과 연계한 일손돕기를 적극 알선할 계획이다.

일손돕기 우선 지원 대상 농가는 독거 및 장애인농가 등 기초생활보호 대상 농가, 고령농, 부녀자, 질병과 상해로 장기입원 등 농작업을 할 수 없거나 과수· 채소 수작업이 많이 필요한 농가 등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