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14:00 (수)
전북 대장암 의료기관 모두 1등급
전북 대장암 의료기관 모두 1등급
  • 남승현
  • 승인 2017.05.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장암 수술을 실시하는 도내 의료기관 모두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 판정을 받았다.

18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전국 의료기관 대장암 적정성 평가’ 자료에 따르면 도내에서 대장암 수술을 하는 전북대학교병원과 전주예수병원, 원광대학교병원 등 3곳 의료기관 모두가 1등급 기관으로 선정됐다.

이번 평가는 대장암 수술과 수술 후 요양 진료가 적절히 이뤄지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번 평가는 전국 134개 대장암 수술을 하는 의료기관에서 지난 2015년 1월부터 1년간 대장암(1기~4기)으로 수술한 만 18세 이상 환자를 대상으로 실시, 총 5등급으로 평가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