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4 22:38 (화)
"국무총리 임명동의땐 책임총리" 문 대통령, 이 후보자와 회동
"국무총리 임명동의땐 책임총리" 문 대통령, 이 후보자와 회동
  • 연합
  • 승인 2017.05.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7일 청와대에서 이낙연 국무총리 후보자를 만나 “선거기간 책임총리와 책임장관제에 대해 여러 차례 말했는데 국무총리 임명동의가 되면 그렇게 하겠다”고 말했다고 이 후보자가 전했다.

이 후보자는 18일 인사청문회 준비 사무실이 마련된 서울 종로구 금융감독원 연수원에서 퇴근하며 기자들을 만나 전날 문 대통령과의 청와대 회동 내용을 일부 전하면서 이같이 설명했다.

이 후보자는 이어 “(문 대통령이) 청문회 준비는 잘되느냐면서 준비를 잘해달라고 이야기했다”며 “임명동의가 되면 소신을 갖고 잘해달라는 말씀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관심을 모은 조각과 관련해서는 “아주 짧은 언급이 오고 갔다”며 “필요한 시기에 청와대에서 종합적으로 설명할 것으로 본다. 인사의 일부여서 그중에 한 부분만을 끄집어내 말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을 것 같다”고 구체적인 언급을 피했다.

이 후보자가 장관 후보자를 추천을 했느냐는 질문에도 “인사에 관한 것은 청와대에서 종합적으로 설명할 때에 총리 후보자와 무엇을 했는지에 대해서도 설명이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이 후보자가 문 대통령이 제시한 장관 인사에 동의한 것이냐는 질문에는 “그 정도까지 진도가 나가 있는 것은 아닌 것 같다는 느낌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