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2 16:50 (토)
이정현, 전주 KCC 입단
이정현, 전주 KCC 입단
  • 연합
  • 승인 2017.05.2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보수 9억대…역대 최고 대우
프로농구 자유계약선수(FA) 이정현(30)이 역대 최고대우를 받으며 전주 KCC 유니폼을 입게 됐다.

KBL은 “이정현이 KCC와 연봉 8억2800만원, 인센티브 9천200만원을 더해 보수 총액 9억2000만원의 조건으로 5년간 KCC와 계약에 합의했다”고 23일 발표했다. 이정현의 보수 총액 9억2000만원은 1997년 출범한 프로농구 사상 역대 최고대우다.

종전에는 2015년 문태영이 서울 삼성에 입단하며 받은 8억3000만원이었다.

문태영은 당시 연봉 7억4700만원에 인센티브 8300만원을 더해 보수 총액 8억3000만원을 받았다.

2016-2017시즌 안양 KGC인삼공사의 통합 우승에 힘을 보탠 이정현은 올해 FA 시장의 ‘최대어’로 평가받았다.

정규리그 54경기에서 평균 15.3점에 5어시스트, 3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인삼공사는 이정현을 잡기 위해 보수 총액 7억5000만원을 제시했으나 협상이 결렬됐고 결국 KCC로 이적하게 됐다.

일부에서는 이정현이 보수 총액 10억원 시대를 열 수도 있다는 예상을 하기도 했으나 9억2000만원에 도장을 찍기로 했다.

한편 또 다른 FA 이민재는 인삼공사와 보수 총액 3500만원에 1년간 계약했다.

전날 서울 삼성으로 이적한 김동욱과 이정현, 이민재는 25일 오전 10시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일괄적으로 새 소속팀과 계약을 체결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