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3 23:27 (수)
중국 리장시 예술인들, 문화·예술교류 위해 완주 찾아
중국 리장시 예술인들, 문화·예술교류 위해 완주 찾아
  • 김보현
  • 승인 2017.06.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6일 (재)완주문화재단 복합문화지구 누에(nu-e)를 방문한 중국 정주 예술대학 교수와 중국 리장시 예술인들.

중국 리장시 예술인과 문화·예술 관계자들이 지난 16일 (재)완주문화재단 ‘복합문화지구 누에(nu-e)’를 방문했다. 완주의 문화·예술 인재 육성과 폐산업시설을 활용한 문화재생 사업의 비전을 공유하고, 한·중간 문화·예술 교류의 물꼬를 트기 위해서다.

이들은 ‘누에’의 주요 사업 및 현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삼례문화예술촌, 소병진 소목장의 작업실 등도 방문했다.

임승한 복합문화지구 누에(nu-e) 사업단장은 “이번 방문을 시작으로 중국 리장시와 문화예술 정책과 활용에 대한 많은 의견과 정보를 나누며 계속 교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복합문화지구 누에(nu-e)는 문화체육관광부 산업단지 및 폐산업시설 문화재생 사업의 일환으로 완주군 옛 잠업시험장 단지에 조성된 복합문화공간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