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4 18:27 (화)
동춘서커스, 22일 김제무대 선다
동춘서커스, 22일 김제무대 선다
  • 최대우
  • 승인 2017.06.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억과 향수의 ‘동춘서커스’가 오는 22일 김제문화예술회관 무대에 오른다.

이번 공연은 서커스 단막극 및 전통음악, 안무, 비보이, 마술 등 여러 예술장르가 혼합 된 서커스로, 누구나 즐기며 긴장과 탄성속에서 이해하기 쉽고 지루하지 않게 연출된 테마 서커스로, 전통적인 곡예와 묘기 위주로 예술성을 가미한 현대 서커스로 기계체조 및 곡예, 무용, 마술, 음악이 결합된 새로운 장르의 공연이다.

이번 공연 프로그램은 여자조형 및 모자 저글링, 공중실크, 농구공묘기, 수직줄, 두남자의 힘, 변검, 서커스 발레, 줄돌리기, 실패, 공중링, 링체조, 공중로맨스, 비보이집체 등이 선보이며, 공연마다 출연자가 바뀌며 테마와 클라이막스가 있는 폭소와 감동이 함께 온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환상적 무대이다.

한편 1925년 일본 서커스 단원에서 일인의 횡포와 냉대를 견디다 못해 독립, 30여명의 조선 사람들을 모아 창단한 ‘동춘 서커스단’은 문명의 이기를 모르고 지냈던 그런 옛날, 신작로와 자전거, 초가집과 한복이 아스팔트와 자가용, 콘크리트와 양복으로 대신했던 때, 우리나라 방방곳곳을 찾아 유랑 하며 천막으로 가설극장을 세우로 서민들의 삶과 애환, 고통, 기쁨의 눈물로 승화시켜 주며 향수어린 전통 곡예단의 명맥을 70년 동안이나 끈질기게 이어온 국내 유일의 서커스단으로, 민족의 혼을 이어주는 민족의 상징적인 자존심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