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21:48 (수)
취업준비생 81% "건강관리 제대로 못해"
취업준비생 81% "건강관리 제대로 못해"
  • 기고
  • 승인 2017.06.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준비생 10명 중 8명은 건강관리를 제대로 하지 못하고 있다는 설문 결과가 나왔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최근 취업준비생 1467명을 대상으로 조사결과에 따르면 응답자의 81.0%가 ‘평소 건강관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는다’고 답했다. 이는 취업스트레스로 인해 가장 중요한 건강부분을 소홀히 하는 것으로 보인다.

최근 한 조사에 따르면 취업을 위해 100통의 입사지원서를 작성해야하는 부분과 무관치 않아 보인다. 성별로는 여성이 84.2%로, 남성(75.6%)보다 건강관리에 소홀하다는 답변이 10%포인트 가까이 높았다.

건강관리를 제대로 못 하는 이유(복수응답)는 ‘규칙적이고 균형 잡힌 식사하지 못해서’(66.7%), ‘운동하지 못해서’(49.6%), ‘스트레스 관리를 하지 못해서’(45.5%) 등으로 나타났다. 응답자의 절반에 달하는 47.7%가 ‘만성 피로를 느끼고 있다’고 답했고, ‘수면 장애’(35.0%), ‘우울감 등 정서적 침체’(31.7%), ‘어깨 결림 등 근육통’(20.0%), ‘두통 및 편두통’(18.1%)을 호소하는 이들도 상당했다. 건강관리를 잘하고 있다고 답한 취업준비생들이 건강관리를 위해 가장 신경 쓰는 것은 ‘충분한 수면’(48.4%), ‘꾸준한 운동’(42.3%), ‘휴식 등 스트레스 관리’(35.5%) 등으로 나타났다. 성공적인 취업활동을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본인의 건강관리가 최우선임을 잊지 말아야 한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