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42 (수)
김승환 전북교육감 "'유치원·초·중등 교육, 시·도교육청 이양' 문재인 정부 교육개혁 후퇴땐 강력 행동"
김승환 전북교육감 "'유치원·초·중등 교육, 시·도교육청 이양' 문재인 정부 교육개혁 후퇴땐 강력 행동"
  • 최명국
  • 승인 2017.06.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승환 전북교육감은 19일 “유치원과 초·중등 교육을 시·도교육청에 이양하겠다는 문재인 정부의 교육개혁 공약이 제대로 지켜지지 않는다면 1인 시위도 마다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 교육감은 이날 확대간부회의에서 “교육개혁의 핵심은 결국 교육과정, 수업, 평가 권한을 교사의 손에 넘겨주는 것”이라며 “초·중등 교육이 교육관료들의 지배에서 완전히 벗어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김 교육감은 “만약 대통령 공약이 조금이라도 이탈 조짐을 보이면 과감하게 저항하겠다. 필요하다면 청와대 앞에서 매일 1인 시위라도 할 것”이라고 의지를 피력했다.

그는 또 교원 성과급제에 대해서도 조속한 폐지를 촉구했다. 공공기관 성과연봉제가 사실상 폐기된 만큼, 대표적인 교육적폐로 지적되는 교원 성과급제도 하루속히 폐기해야 한다는 주장이다.

전북교육청은 교원 성과급제 폐지 방안을 마련해 정부에 건의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