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2 21:30 (일)
진안 부귀면, 거석리 금계곡마을 블루베리 농가 일손돕기 작업
진안 부귀면, 거석리 금계곡마을 블루베리 농가 일손돕기 작업
  • 국승호
  • 승인 2017.07.1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 부귀면(면장 김요섭)이 일손이 모자라 발을 동동 구르고 있는 관내 블루베리 농가를 찾아 지난 14일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

이날 일손 돕기 작업은 수확기를 맞은 블루베리를 따는 일. 일손 돕기에는 군청 환경삼림과 및 행정지원과 직원 등 30여명이 함께했다. 이들은 거석리 금계곡마을에 조성된 5000㎡가량의 농장에서 블루베리 수확을 도왔다.

일손을 지원받은 최종수 씨는 “자칫 블루베리 수확시기를 놓칠까 가슴이 조마조마했는데 많은 공무원들이 달려와 한 방에 걱정을 덜어줬다. 정말 고맙다”고 말했다.

김요섭 부귀면장은 “인구 감소와 노령화는 농촌에서 노동력 확보에 어려움을 격게 만드는 사회적 문제다. 수확을 못해 애로를 겪는 농가의 어려움을 조금이나마 덜어준 것 같아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