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0 20:49 (월)
교육부 일자리 추경에 전북 몫 '938억원' 배정
교육부 일자리 추경에 전북 몫 '938억원' 배정
  • 최명국
  • 승인 2017.07.2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부교육감 회의서 협조 요청 / 인력양성·지역경제 활성화 취지

문재인 정부의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추경)’ 교육분야 확보액 중 전북교육청에 대한 몫으로 938억 원이 배정됐다.

박춘란 교육부 차관은 24일 정부세종청사 교육부 대회의실에서 전국 시·도교육청 부교육감 회의를 열어 제1회 교육부 추경 예산안 방향을 설명하고 협조를 요청했다.

이날 박 차관은 “시·도의회와 적극 협력해 추경 예산이 신속하게 편성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며 “인력양성 및 일자리 창출 기반 마련, 지역 경제 활성화라는 추경 취지에 맞게 예산이 집행돼야 한다”고 부교육감들에게 당부했다.

이번 추경 1조9404억 여원에는 교육부의 국립대학 LED교체·초등학교 공기정화장치 설치 시범 사업 예산 등을 비롯해 지방교육재정교부금(1조 7867억 여원)이 포함됐다. 전북교육청에는 지방교육재정교부금 중 938억 원이 배정됐다.

교육부는 매월 차관 주재로 재정집행 점검회의를 열어 추경 예산의 집행 관리를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