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5 18:21 (목)
지역인재 35% 채용 기준 공공기관 절반이 안 지켜
지역인재 35% 채용 기준 공공기관 절반이 안 지켜
  • 연합
  • 승인 2017.09.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당 김성원 의원 자료
절반에 가까운 공공기관이 법률에서 권고하는 지역인재 채용 기준(35%)을 맞추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김성원 의원이 국무조정실과 교육부에서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2016년 319개 전체 공공기관 가운데 지역인재 채용률이 35%에 미달한 곳은 총 149곳(46.4%)으로 조사됐다.

연도별로 보면 2014년 172곳(58.6%) , 2015년 158곳(49.2%)으로 해가 갈수록 지역인재 채용 기관은 소폭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방대학 및 지역균형인재육성지원에 관한 법률’은 공공기관과 상시근로자 수가 300명 이상인 기업(대기업)은 신규 채용인원의 일정 비율 이상을 지역인재로 채용하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그 비율이 35% 이상이면 국가나 지방자치단체가 해당 기관을 지원할 수 있게 돼있어 업계에서는 권고 기준으로 받아들이고 있다.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에 지역인재를 단 한 명도 채용하지 않은 공공기관은 한국원자력연구원을 비롯해 총 18곳에 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