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2 10:27 (화)
전북일보 '2017 전주세계소리축제 가이드' 발간
전북일보 '2017 전주세계소리축제 가이드' 발간
  • 문민주
  • 승인 2017.09.1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7 전주세계소리축제 가이드북 보기>

다양한 소리 스펙트럼이 펼쳐진다. ‘2017 전주세계소리축제’가 20일 오후 7시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모악당에서 개막공연 ‘Color of Sori’(때깔 나는 소리)를 시작으로 닷새간 소리 잔치를 연다.

올해는 ‘때깔 나는 소리’를 주제로 판소리가 미디어, 지역, 젊음, 세대와 만날 때 각기 어떤 색채를 띠는 지 보여준다. 소리 스펙트럼을 넓혀 전통을 현대적이고, 지속 가능한 문화예술 콘텐츠로 개발하는 데 집중한다. 축제 장소는 관람객 편의를 고려해 한국소리문화의전당 한 곳으로 모았다. 주변 오송제 편백숲과 소리전당 내 광장 곳곳을 행사장으로 꾸민다.

개막공연에서는 박애리, 김준수, 정보권, 유태평양, 한영애, 변진섭 등 국악계 아이돌과 가요계 별들이 만나 각기 다른 색채의 판소리 무대를 보여준다. 또 무용가 최선, 장인숙이 화려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전북일보사는 올해도 소리축제에 대한 이해와 재미를 더할 <2017 전주세계소리축제 가이드>(타블로이드판 별지)를 발간했다. 가이드에는 축제 기획공연과 부대 행사 등 프로그램, 공연장 주변 정보가 꼼꼼하게 담겼다.

가이드북은 신문과 함께 전북일보 독자들에게 배달되며, 현장인 한국소리문화의전당 등에서 무료로 받아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