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18 17:21 (월)
진안군, 농업진흥지역 추가정비 계획 확정
진안군, 농업진흥지역 추가정비 계획 확정
  • 국승호
  • 승인 2017.09.1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농업진흥지역 정비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는 농림축산식품부 농업진흥지역 추가정비 계획이 확정됨에 따른 것.

지난 15일 군에 따르면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전국지자체 담당자 간담회와 농지포럼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한 후 추가정비 계획을 확정했다. 추가 정비를 위해 각 지자체는 9월말까지 조사를 완료해야 한다. 이를 토대로 농식품부와 농어촌공사에서 10월말까지 정비 대상 면적을 확정한다. 그 다음 법적절차 이행을 끝내고 내년 1월까지 최종 확정고시가 이뤄진다.

이에 발맞춰 군은 이달 말까지 농업진흥지역 등 관내 모든 곳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신규 정비대상 지역을 철저히 파악하고, 기존 정비에서 누락된 곳이 없는지도 점검할 예정이다.

이번 계획에선 기존 정비유형과 함께 농업진흥지역에 증설한 중소기업 소유의 공장부지와 진흥구역 내 저수지 부지 및 계획홍수위선으로부터 상류 반경 500m 이내 미경지정리지역 등이 정비유형에 새로 포함된다.

현재 관내에 지정된 농업진흥지역의 면적은 3931ha가량이다. 군은 지난해와 올해 554ha의 면적을 정비하는 등 농업진흥지역 관리와 농지 규제완화를 위해 노력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