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21:41 (일)
與 "어떤 형식이라도 대화채널 필요"
與 "어떤 형식이라도 대화채널 필요"
  • 연합
  • 승인 2017.10.0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대화라인 가동 바람직...野, 안보엔 정쟁말아야"
더불어민주당은 1일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장관이 북한과의 직접접촉 가능성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 "미국의 대화라인 가동은 매우 바람직하다"고 환영했다.
 
박완주 수석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엄중한 안보위기 속에서 한반도 평화를 위해서는 어떤 형식이든 대화채널이 필요하다"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박 수석대변인은 보수야당이 이를 두고 '코리아 패싱'이 우려된다고 지적하는 데 대해선 "어느 나라든 대화 국면을 끌어내는 것이 중요하다. 정부·여당이 대북제재·압박과 동시에 대화를 강조하는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면서 "보수당은 지난 9년 동안 남북 대화라인을 소멸시켰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야당은 안보를 이용해 정쟁을 시도하기보다 초당적인 자세로 임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