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7-19 22:53 (목)
정강선 (주)피앤 대표이사 도체육회에 1000만원 기탁
정강선 (주)피앤 대표이사 도체육회에 1000만원 기탁
  • 최명국
  • 승인 2017.10.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강선 (주)피앤 대표이사가 꿈나무 선수 육성을 위해 써달라며 전북도체육회에 1000만 원을 맡겼다.

고창 출신인 정 대표는 2015년에도 우수 선수 육성을 위한 기탁금을 전북도체육회에 전달했다.

정 대표는 “앞으로도 전북 꿈나무 선수들에게 더욱 관심을 갖고 체육발전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형원 전북도체육회 사무처장은 “어려운 환경에 놓인 청소년 선수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