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취업준비생 40.5% "어학능력시험 비용 제일 아까워"
취업준비생 40.5% "어학능력시험 비용 제일 아까워"
  • 기고
  • 승인 2017.10.2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업준비생들이 취업을 위해 쓰는 비용 중 가장 아까워하는 비용은 ‘어학능력시험 비용’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취업준비생 1325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 이들이 취업준비를 위해 사용하는 월 평균 비용은 24만713원으로 조사됐다.

이는 2015년 조사 당시 22만8183원에 비해 5.5%정도 증가한 수준이다. 취준생의 절반가량은 취업준비에 드는 비용의 대부분을 아르바이트(50.1%)로 충당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부모님 및 가족으로부터 받는 용돈을 쓴다는 취준생도 38.9%를 차지했다. 취준생들이 취업 과정에서 쓴 비용 중 가장 아깝다고 느끼는 항목은 △어학능력시험에 사용한 비용(40.5%, 복수 응답)이었다.

이어 △면접에 드는 교통비(32.6 %)와 △음료 값 등 취업스터디 하며 드는 비용(18.8%) △이력서 사진촬영 비용(16.9%) △면접 의상 구입 비용(16.6%) 등도 취업준비 할 때 써야 하는 아까운 비용으로 꼽혔다. 이 외에도 △인적성검사 등 취업준비 도서 구입 비용(14.0%) △졸업유예 및 추가 수강을 위해 드는 비용(10.9%) △자소서 첨삭 컨설팅 비용(10.6%) △전공 관련 자격증 취득 비용(9.4%) 등의 순이었다.

취준생들이 취업 준비에 드는 돈이 아깝다고 생각하는 가장 큰 이유는 ‘지갑 사정이 넉넉하지 않아서(48.8 %)’란 응답이 가장 높았으며, 다음으로 취업 준비에 드는 비용 자체가 ‘너무 비싸다(23.0%)’는 의견도 많았다. 잡코리아(유)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