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0 16:11 (목)
중국 모멘텀 발생 수혜주 관심을
중국 모멘텀 발생 수혜주 관심을
  • 기고
  • 승인 2017.11.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지수는 지난주 최고치 경신에 대한 기관의 차익실현 매물로 인해 2550포인트선 밑으로 하락했다. 지수는 전주대비 15.02포인트(0.59%) 하락한 2542.95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기관은 6779억원 순매도했고, 개인과 외국인은 각각 5209억원과 1883억원 순매수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SK하이닉스, LG화학, LG전자, CJ제일제당, 대우건설 순매수했고, 엔씨소프트, 신한지주, 아모레퍼시픽, 삼성바이오로직스 순매도했다.

기관은 넷마블게임즈, 카카오, 삼성중공업, 삼성엔지니어링 순매수했고,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화학, 현대차, NAVER 순매도했다.

코스닥지수는 기관투자자들의 순매수세로 720포인트선을 돌파하며 2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지수는 전주 대비 19.66포인트(2.8%) 상승한 720.79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기관과 개인이 각각 2,247억원과 426억원 순매수했고, 외국인은 2,034억원 순매도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에코프로, 실리콘웍스, 서울반도체 순매수했고, 티슈진, 셀트리온헬스케어 순매도했다.

기관은 CJ E&M, 셀트리온, 엘앤에프, 신라젠 순매수했고, 티슈진 순매도했다.

지난주는 트럼프 미국대통령 방한에 대한 경계심리가 작용한 가운데 전기전자, 금융업종 중심으로 기관이 차익실현 매물로 하락했고, 한중 관계개선기대감으로 음식료업종은 강세를 보였다.

그간 소외되었던 중소형주도 반등하는 모습이였다.

이번주도 중소형주 관련이슈로 코스닥지수는 반등을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정부의 코스닥 활성화 의지가 뚜렷한 가운데 중소형IT, 바이오업종 중심으로 실적 개선과 모멘텀이 나오고 있어 수급도 개선될 가능성이 큰 상황이다.

정부 정책적인 코스닥 지원책과 연기금, 공제회의 주식편입비중 상향이 순환매의 배경으로 거론되고 있지만, 본질적으로는 높아진 이익전망치, 성장성과 글로벌 시장에서의 중소형주 로테이션기류와 동일하게 이어지는 모습으로 해석된다.

최근 한중관계 회복으로 모멘텀이 발생할 수 있는 생활용품, 미디어, 헬스케어, 게임업종과 중국 IT인프라 투자에 대한 수혜가 예상되는 반도체, OLED장비, 중국 정부의 환경개선 의지에 따른 수혜주인 전기차 관련주에 주목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KB증권 전주지점 금융상품팀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