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6 13:00 (화)
"자식처럼 기른 농산물 감사합니다" 깜짝 손편지 화제
"자식처럼 기른 농산물 감사합니다" 깜짝 손편지 화제
  • 권순택
  • 승인 2017.11.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 로컬푸드 소비자들 농업인의 날 생산자에 전달

“자식처럼 안전하게 기른 농산물을 사 먹을 수 있게 해주신 농부님께 감사드려요.”

완주 로컬푸드 소비자들이 지난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아 생산자인 농업인들에게 깜짝 손 편지를 전달했다.

완주 로컬푸드 소비자들로 구성된 사단법인 세상을 바꾸는밥상은 지난 11일 로컬푸드 직매장 8개소를 찾아 생산자에게 따뜻한 생강차를 대접하고 손 편지와 기념선물을 전했다고 13일 밝혔다.

로컬푸드 생산자인 이종엽(65)씨는 “내 농산물을 구입해 주는 것만으로도 감사한데 이렇게 선물까지 받을 줄은 몰랐다”며 “소비자에게 받는 선물이라 더 기쁘다”고 전했다.

감사 손 편지에는 5~6세 아동들이 고사리 손으로 한 자 한 자 직접 쓴 편지들도 많았다.

“농부 아저씨, 맛있는 과일을 키워주셔서 감사합니다”, “감사합니다. 우리가 먹는 과일, 채소를 키워 주셔서 감사해요” 등 손 편지에는 정성스레 그린 그림과 로컬푸드 재료로 만든 밥을 먹는 사진도 있었다.

세상을 바꾸는밥상은 로컬푸드 모니터링을 하던 소비자들이 주축이 돼 지난달에 설립됐으며 식생활 교육, 요리교실, 농촌 생산현장체험, 소비자 기자단 활동 등 먹거리에 기반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나가고 있다.

송이목 농업농촌식품과장은 “소비자가 생산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달했다는 것 자체가 무척 특별한 일”이라며 “앞으로도 로컬푸드의 안정적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