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민주 정발위, 비례 선출권 '국민에게'…국민공천심사제 도입
민주 정발위, 비례 선출권 '국민에게'…국민공천심사제 도입
  • 연합
  • 승인 2017.11.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더불어민주당 혁신기구인 정당발전위원회(정발위)는 13일 총선 비례대표 공천 때 국민의 평가를 반영하는 ‘비례대표 국민공천 심사제’를 도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정발위 한민수 대변인은 이날 국회 정론관 브리핑에서 이런 내용이 담긴 3차 혁신안을 발표했다.

이 제도는 공천관리위원회에서 각 분야 비례대표 후보자를 국민 심사단에 넘기면 심사단이 2~3배수로 후보를 압축하고, 공천관리위에서 다시 당무위원회와 중앙위원회 투표를 거쳐 결정토록 하는 제도다.

이 과정에서 온라인시스템을 통해 50만 명 이상의 국민이 심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한 대변인은 전했다. 다만 외교·안보 등 특정한 분야의 비례대표 추천은 국민공천 심사제 대상에서 제외된다.

또 20대 청년들에 대한 가산점을 확대하고, 전략지역(취약지역) 후보자의 당선 안정권 순번 내 배치 비율도 높이기로 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