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2-23 15:56 (금)
전주시-日 가나자와시, 문화교류 확대
전주시-日 가나자와시, 문화교류 확대
  • 은수정
  • 승인 2017.11.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매결연 15주년 기념행사서 / 양 도시 협력 강화 합의서 체결
▲ 13일 일본 가나자와시청에서 열린 ‘전주-가나자와시 자매결연 체결 15주년 기념행사’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야마노 유키요시 가나자와시장이 문화교류 확대 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전주시

전주시와 일본 가나자와시가 문화교류를 확대하기로 했다.

김승수 전주시장과 야마노 유키요시 가나자와시장은 13일 일본 가나자와시청에서 열린 ‘전주-가나자와시 자매결연 체결 15주년 기념행사’에서 양 도시간 문화분야 협력을 강화하는 내용의 합의서를 체결했다.

이날 기념행사에는 김명지 전주시의회 의장과 송상준 부의장, 강동하 운영위원장, 이병하 도시건설위원장 등과 구로자와 가즈키 의장을 비롯한 가나자와시의회 의원 들도 참석했다.

앞으로 두 도시는 그동안 교류해온 전통공예 외에 새로운 분야의 문화교류를 확대하기로 했다. 특히 판소리와 전통무용 등 전통문화예술분야 교류를 확대하고, 민간교류도 늘려나갈 방침이다.

또한 각각 유네스코의 음식창의도시와 공예창의도시로 지정돼 이 분야 협력사업도 추진할 것으로 보인다.

김 시장은 “전주시와 가나자와는 세계가 인정한 유네스코 창의도시이자 다양한 문화유산을 간직한 대표문화도시”라며 “합의서 체결을 통해 더욱 다양한 분야의 문화교류가 활발히 이뤄지고, 양 시가 아시아를 넘어 세계적인 문화도시로 함께 성장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야마노 유키요시 가나자와시장도 “양 도시는 행정뿐 아니라 의회 스포츠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발하게 교류해왔다”며 “합의서 체결을 계기로 우호협력이 더욱 깊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