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일보
전북대 한옥형 정문, '경주 월정교' 닮았다?온라인서 모방 주장 논란 / 전북대 "세부적으로 달라"
남승현 기자  |  reality@jjan.kr / 등록일 : 2017.11.14  / 최종수정 : 2017.11.15  11:15:03
   
▲ 전북대 한옥형 정문 조감도

2018년 완공 예정인 전북대학교 한옥형 정문의 조감도를 두고 경주의 ‘월정교’를 모방한 것 아니냐는 주장이 인터넷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제기되고 있다. 이에 대해 전북대는 “오해의 소지가 있지만, 자세히 보면 분명한 차이가 많다”고 해명했다.

이달 초 네이버 ‘역사카페’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전북대 한옥형 정문의 조감도가 경주시의 ‘월정교’와 지나치게 유사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월정교는 신라 제35대 경덕왕 19년(760년)에 축조된 것으로 삼국사기에 기록돼 있다. 복원에 들어간 월정교는 현재 마무리 단계다.

전북대 한옥형 정문의 조감도를 보면 건축물의 전체 구조가 ‘월정교’처럼 공(工)자형을 이루고, 양 끝에 문루(門樓)가 있다. 전북대 정문은 차량이 다니지만, 월정교는 천이 흐른다.

국고와 자치단체 지원금, 기부금 등 70억 원이 투입되는 전북대 정문은 건축면적 774.5㎡, 연면적 1086.7㎡에 지상 2층 규모로 내년 말 완공 예정이다.

이를 두고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 월정교 사진 제공=경주시

주로 ‘전북 거점 국립대의 정문이 경주의 랜드마크로 불리는 문화재를 연상시키는 것부터 석연치 않다’는 의견과, ‘넓게 보면 한옥형 건물로서 문제 될 건 없다’는 주장이 맞서고 있다.

한 네티즌은 “전북대 한옥형 정문이 얼마 전 복원을 마친 월정교를 축소한 모습”이라면서 “건축에서는 지역에 대한 맥락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또 다른 네티즌은 “통일신라 양식 건물이 맥락에 전혀 맞지 않는 건 아니다”고 반론했다.

이밖에도 “전통에 대한 강박적인 면이 한국에선 특히 유별나죠” “과거의 형상을 재현하는 게 한국적인 것은 아니다“ “한옥화에 대해 긍정적이지만, 막대한 예산이 투입되는 게 문제다” 등의 주장이 잇따랐다.

전북대 측은 ‘월정교’와 유사한 측면을 인정하면서도 세부적으로는 다르다는 입장이다.

전북대한스타일조성본부 관계자는 “전통 건물은 큰 틀에서 벗어나기가 쉽지 않다”면서도 “디자인을 하기 전에 많은 건축물을 봤는데, 퇴계이황의 제자가 기숙사로 사용한 도산서원의 ‘농운정사’를 보면서 공(工)자형 건축물을 고안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월정교와 일부 유사한 면이 있는 건 사실이지만, 자세히 보면 월대의 유무, 이동 공간, 지붕의 형식, 문루의 모습 등 다른 측면이 매우 많다”고 밝혔다.

< 저작권자 © 전북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남승현 기자 다른기사 보기    <최근기사순 / 인기기사순>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1)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예산낭비
저게 무슨 전통이야. 품격도 낮은 짝퉁이구만...하여튼 하는 짓들 보면 정말 답답하다. 그 돈으로 혁신도시 정주여견이나 높여서 기업이나 끌여들여라.
(2017-11-15 22:21:08)
ㅇㅇ
교각의 석축이 3개인거 보니 경주에서 다음으로 일정교 복원할때 저거보고 표절하면 문제 없겠다. 서로 배끼고 당하고
(2017-11-15 22:16:40)
dd
ㅋㅋㅋ양쪽 문루에 가운데 교각구조 위에 누각까지 디자인을 날로먹네 가운데 겹쳐마라도 있으면 모르겠다. 경주에 있는 대학교에서 만들면 모르겠다 궁금하면 서울 길거리 가서 양쪽 사진 대조해놓고 닮았는지 안닮았는지 어떻냐고 설문조사 해봐라 누가봐도 배꼈구만 아니라고 말같지않은 소리 하고 있어 일본놈 마냥 박박우기면 진실이 될꺼라고 보나? 호남인 유전자에 간사이쪽하고 공유하는 dna가 있다더니 역시나 ㅉㅉ
(2017-11-15 22:13:41)
ㄴㅇㄹㄴ
저 ㅈㄹ 하고 광고로 가장 한국적인 캠퍼스 어쩌고 ㅈㄹ 해대는거였구나 ㅄ새끼들. 어떻게든 튀어서 나대 볼려고 ㅉㅉㅉ 좀 생각좀 하고 제대로 만들어라 그냥 무늬만 한옥 가져다 붙일께 아니라 ㅄ 들아. 전북 최고 대학 사고 수준이 저따위는 전북이 이모양이지.
(2017-11-15 18:58:42)
천중
개시끼들 돈지랄 하고 있네
국고보조금 70억 회수해야지

(2017-11-15 11:47:16)
야수
전북대 미쳤다. 정문하나에 70억원 퍼붓고... 그 돈으로 어려운 학생 장학금을 주면 훨씬 좋은 대학이 될 것 아닌가
(2017-11-15 11:27:14)
김모씨
전북대를 유교 서원을 만들것인가?
전북대는 국제화, 세계화 시대에 그저 그런 동네 대학으로 생존할 것인지..

가뜩이나 시골 촌 동네 대학취급받는데..
글로벌 대학의 꿈과 비전을 담은 정문으로 바꾸자.

(2017-11-15 10:15:21)
전주남
전북대야 어찌 그리 유치찬란하냐 !!
정문건립에 쓸돈 학문연구 시설및 투자유치에 써라
학장님 당신 소갈머리가 이것밖에 되지 못합니까?
너무 실망스럽 습니다.

(2017-11-15 09:31:04)
ㅅㅅㅅ
튀어보려고 발악하네 한옥식은 ㅂㅅ들 전북이 ㅂㅅ인 이유다
(2017-11-15 08:56:54)

닮으면 어쩌고 안닮으면 어쩌누?
한옥형이면 거기서 거긴게지- - -

(2017-11-15 07:45:49)
방과후
차량의 지상진입을 차단하고 보행자가 자유롭게 걸을 수 있는 캠퍼스로 만들어야 할 것이다
맨날 서울대도 버스가 다닌다는 소리만 하지마라

(2017-11-15 06:49:35)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11)
오피니언
만평
만평 - 2017년 11월 24일
[뉴스와 인물]
취임 한달 김규일 전주기상지청장

취임 한달 김규일 전주기상지청장 "전북, 지진 안전지대 아냐…관측소 5개 신설 등 대책 수립 노력"

[이 사람의 풍경]
한지 판매만 40여년, 동양한지 박성만 사장

한지 판매만 40여년, 동양한지 박성만 사장 "전주한지 살리기 위해선 소비자 수요 맞게 특화돼야"

전북일보 연재

[이미정의 행복 생활 재테크]

·  내게 맞는 펀드 선택 방법

[최영렬의 알기쉬운 세무상담]

·  상장주식은 1%면 대주주로 과세

[이상호의 부동산 톡톡정보]

·  상가 투자, 임대수입 기준으로 회귀중

[이상청의 경매포인트]

·  전주 진북동 주택, 전북교육문화회관 인근 위치

[김용식의 클릭 주식시황]

·  코스닥 강세 지속 여부 관건
한국지방신문협회
회원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고충처리인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이메일무단수집거부현재 네이버에서 제공한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54931 전북 전주시 덕진구 기린대로 418(금암동)  |  대표전화 : 063)250-5500  |  팩스 : 063)250-5550, 80, 90
등록번호 : 전북 아 00005  |  발행인 : 서창훈  |  편집인 : 윤석정  |  청소년 보호 책임자 : 김재호
Copyright © 1999 전북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desk@jjan.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