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11:48 (화)
한국 여자프로골프 투어 4대투어 대항전서 준우승
한국 여자프로골프 투어 4대투어 대항전서 준우승
  • 연합
  • 승인 2017.12.0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가 4대 투어 대항전에서 일본에 이어 준우승했다.

KLPGA 투어는 3일 일본 아이치현 미요시 컨트리클럽(파72·6천400야드)에서 열린 4대 투어 대항전 더 퀸즈(총상금 1억 엔) 마지막 날 결승전 일본여자프로골프(JLPGA) 투어와 경기에서 1무 3패로 졌다.

이날 포섬(두 명의 선수가 한 조를 이뤄 공 한 개로 경기하는 방식) 매치플레이로 열린 결승전에서 한국은 4개 조가 출전해 1승도 따내지 못하면서 대회 2년 연속 우승이 좌절됐다.

올해 3회째인 이 대회에서 JLPGA 투어가 1, 3회 우승컵을 가져갔고 한국은 지난해 2회 대회에서만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4500만 엔(약 4억3천만원), 준우승 상금은 2700만 엔이다.

한국은 첫 조로 나간 배선우(23)-이정은(21) 조가 일본 스즈키 아이-우에다 모모코 조에게 3홀 차로 패했고, 2조의 롯데 소속 김지현(26)과 김해림(28) 역시 나리타 미스즈-히가 마미코 조에 2홀 차로 무릎을 꿇었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