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6 13:00 (화)
전주시 도시재생현장센터, 소통공간으로
전주시 도시재생현장센터, 소통공간으로
  • 백세종
  • 승인 2017.12.07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원도심에서 추진되는 각종 도시재생사업의 완성도를 높이기 위해 주민 소통공간을 만든다.

전주시는 지난해 8월 문을 연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완산구 풍남문2길 137)를 공유경제 플랫폼으로 재조성, 주민 소통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도시재생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국가주도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도시재생활성화계획 수립 △도시재생사업 지원 △주민 교육 및 역량강화 프로그램 운영 △이해당사자간 협의 등을 지원하기 위해 설치된 공간이다.

시는 센터가 주민설명회나 회의가 있는 날을 제외하고 1층 공간이 제대로 활용되지 못하고 있다고 판단, 보다 많은 전주시민이 공간을 활용할 수 있도록 공유공간으로 재조성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