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5 07:57 (월)
전주문화재단 '안녕, 선미' 10일 프로젝트 결과 발표회
전주문화재단 '안녕, 선미' 10일 프로젝트 결과 발표회
  • 김보현
  • 승인 2017.12.0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전주문화재단(대표이사 정정숙)이 프로젝트 ‘안녕, 선미’의 진행 과정과 결과물을 공유하는 행사를 오는 10일 오후 3시 서노송동 696번가(전주시 완산구 물왕멀2길 5-3 뒷마당)에서 연다. 지난 5월부터 김형미(문학), 소보람(시각예술), 이상한 계절(공연예술)은 전주 서노송동 성매매 집결지에 자리한 유휴공간에서 약 8개월간 창작 활동을 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그간의 예술적 실험과 장소에 대한 고민, 결과물에 대한 이야기를 함께 나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