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0-15 21:03 (월)
진안 동향면, 농어촌 개선사업 마무리 총력
진안 동향면, 농어촌 개선사업 마무리 총력
  • 국승호
  • 승인 2017.12.0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 동향면이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선사업(이하 개선사업)’의 마무리를 위해 힘을 쏟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주민 삶의 질 향상을 목적으로 동향면 대량리 상·하향지마을에서 추진 중인 개선사업에는 모두 37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지난 2015년 9월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시행계획을 승인받은 이 사업은 새뜰마을사업이란 이름으로 추진중이며 이달 말까지 완료된다.

이 사업은 생활여건이 취약한 소외지역 주민들의 안전, 위생 등 생활 인프라 확충을 목표로 한다. 주택정비(슬레이트 지붕개량, 빈집철거), 경관 및 기반시설 정비, 공동이용시설 리모델링 등이 이 사업의 일환으로 실시되고 있다.

추진위원회는 원활한 사업 수행을 위해 지금까지 2차례의 선진지 견학과 20차례가량의 추진위원회 및 주민설명회를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