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21:41 (일)
KCC-SK-원주 DB, 오늘 경기따라 순위 요동
KCC-SK-원주 DB, 오늘 경기따라 순위 요동
  • 연합
  • 승인 2017.12.12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라운드에 접어든 프로농구 정규리그에서 단독 1위 서울 SK와 한 경기 차로 3위를 달리는 원주 DB가 맞대결을 벌인다.

SK와 DB는 12일 오후 7시 서울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선두 자리를 놓고 격돌한다.

SK는 15승 5패로 단독 선두를 달리고 있고 DB는 14승 6패로 1경기 차 3위다. 두 팀의 사이에는 15승 6패인 전주 KCC가 2위로 선두 경쟁을 벌이는 중이다.

이날 KCC는 서울 삼성을 홈으로 불러 경기를 치르기 때문에 12일 결과에 따라 선두권 판도가 요동칠 전망이다.

SK와 DB는 앞서 두 차례 맞대결에서는 1승씩 나눠 가졌다.

개막 후 나란히 5연승을 달리던 상황에서 맞붙은 1라운드에서는 SK가 90-76으로 크게 이겼고, 2라운드에서는 DB가 91-75로 설욕했다.

두 번 모두 상위권 맞대결답지 않게 점수 차가 크게 난 점이 특색이다.

최근 두 팀의 페이스는 나쁘지 않다.

SK는 6일 KCC와 공동 선두 맞대결에서 이겨 3연패 위기에서 벗어났고, 8일 고양오리온을 상대로는 4쿼터 종료 24초 전까지 4점 차로 뒤지던 경기를 극적으로 뒤집으며 2연승을 거뒀다.

DB는 9일 KCC에 76-82로 져 3연승 달성에 실패했지만, 한때 21점 차로 끌려가던 경기를 4쿼터에 역전까지 했다가 아쉽게 다시 뒤집혔던 터라 선수단 분위기가 나쁘지 않다. 리카르도 라틀리프가 부상으로 빠진 삼성은 12일 KCC와 경기부터 일시 대체 선수인 칼 홀을 영입해 경기를 치른다.

선두 SK가 12일 DB, 14일 인천 전자랜드 등 상위권 팀들과 연전을 벌이는 사이 2위 KCC는 12일 라틀리프가 빠진 삼성, 15일 9위 오리온 등 비교적 해볼 만한 팀들과 맞붙는 것도 선두권 경쟁에 변수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