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1 10:58 (금)
정부정책 관련주에 관심을
정부정책 관련주에 관심을
  • 기고
  • 승인 2017.12.2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피지수는 IT주 중심으로 4분기 실적 우려감과 미국의 세제개편안 통과에 대한 불안감이 작용하면서 조정폭이 확대된 모습을 보였다. 지수는 전주 대비 41.53포인트(1.67%)하락한 2440.54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외국인과 개인이 각각 6028억원과 1조 7122억원을 순매도했고 기관은 1조 8570억원을 순매수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POSCO, SK하이닉스, 호텔신라, LG화학, NAVER 순매수했고, 삼성전자, 아모레퍼시픽, 삼성전자우, SK텔레콤, KB금융 순매도했다.

기관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NAVER, KB금융, 현대모비스 순매수했고, 엔씨소프트, 현대글로비스, 미래에셋대우, 팬오션, 한국콜마 순매도했다.

코스닥지수는 제약바이오 종목들이 조정을 받으면서 하락세를 보였다. 지수는 전주 대비 10.62포인트(1.38%) 하락한 771.82포인트로 마감했다

수급별로 보면 기관과 외국인은 각각 8,219억원과 3,028억원 순매수했고, 개인은 1조 1,350억원을 순매도했다.

종목별로 보면 외국인은 셀트리온, 신라젠, CJ E&M, 포스코켐텍, 메디포스트, 에코프로 순매수했고 셀트리온헬스케어, 미투온, 시노펙스, SK머티리얼즈, GS홈쇼핑 순매도했다.

기관은 셀트리온, 신라젠, 셀트리온헬스케어, CJ E7M, 휴젤 순매수했고, 인터플렉스, 코오롱생명과학, 티슈진, 디바이스이엔지, 에스티아이 순매도했다.

기대했던 랠리가 나오지 않으면서 내년 초 시장에 관심을 가지고 볼 필요가 있어 보인다. 1월 4분기 실적발표시즌인 만큼 실적 호전기업들에 관심을 가져야 될 것으로 판단된다.

여전히 국내 상장사의 영업이익 전망치는 지속적인 상향조정 되고있는 상황으로 한동안 논란의 중심이였던 반도체 수요 또한 강한 상황이다. 반도체기업인 미국 마이크론도 비수기임에도 불구하고 어닝서프라이즈를 기록하며 실적전망치도 상향조정 되었다.

유가증권시장의 영업이익의 40%를 차지하는 IT기업에 대한 실적불확실성 완화는 시장의 신뢰회복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여 수급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이번주 IT수요모멘텀 회복, 정부정책, 중국간 통상 관계개선 기대감으로 IT주와 제약바이오, 전기차, 신재생에너지 같은 정부정책관련주, 대중국 소비관련주에 관심을 가지고 접근할 필요가 있어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