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21:41 (일)
전북대 청소용역 근로자 117명 정규직 전환
전북대 청소용역 근로자 117명 정규직 전환
  • 김종표
  • 승인 2018.01.0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급여 향상·직장어린이집 등 혜택

전북대가 교내 청소용역 근로자 117명을 국립대 최초로 정규직으로 전환하고 3일 오후 임용장을 수여했다.

전북대는 정부의 비정규직 정규직화 가이드라인 발표 이후 지난해 8월부터 TF팀을 운용해 올 1월 1일 자로 청소용역 근로자 117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이남호 전북대 총장은 이날 교내 진수당에서 임용장을 전달하며 대학의 새 가족이 된 직원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건넸다.

정규직으로 전환된 근로자들은 급여 수준 향상과 함께 맞춤형 복지제도, 해외 연수, 직장어린이집 이용 등의 혜택도 받게 된다.

이남호 총장은 “근로자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해 서로의 상황을 이해하면서 원만한 합의를 이끌어냈다”며 “이 같은 과정은 앞으로 사회 양극화 문제 해결과 사회통합에 소중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