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21 09:41 (수)
담뱃갑 '흡연경고 그림' 12월에 바뀐다
담뱃갑 '흡연경고 그림' 12월에 바뀐다
  • 연합
  • 승인 2018.01.0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담뱃갑에 표기하는 흡연 경고그림이 12월에 바뀐다. 아이코스, 글로 등 궐련형 전자담배에도 강화된 흡연 경고그림을 부착하는 방안도 검토된다. 보건복지부는 담뱃갑에 표기하는 흡연 경고그림을 제작·선정하기 위해 ‘제2기 경고그림 제정위원회’를 구성하고, 4일 서울 중구 세종호텔에서 첫번째 회의를 개최했다.

흡연에 따른 질병·신체 손상을 시각적으로 보여주는 담뱃갑 경고그림은 담뱃갑앞·뒷면에 표기하게 되어 있다. 우리나라는 2016년 12월 23일에 경고그림을 처음 도입했으며, 효과 유지를 위해 24개월마다 그림을 교체키로 해 올해 12월 23일부터 새 그림을 부착해야 한다.

위원회는 현재 쓰이고 있는 경고그림 10종의 효과 평가를 바탕으로 제2기 그림제작방향을 논의하고, 그림 면적 확대와 면세담배에 대한 외국어 경고 문구 적용 등에 대해서도 검토한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