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2 20:20 (수)
한국, 평창서 금 7개 '종합 6위' 전망
한국, 평창서 금 7개 '종합 6위' 전망
  • 연합
  • 승인 2018.01.1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데이터 전문업체 발표
한국이 2월 개막하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금메달 7개를 획득해 메달 순위 6위에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미국 데이터 전문업체 그레이스노트는 올림픽 개막을 약 한 달 앞둔 이달 초 평창동계올림픽 종목별 메달 전망을 새로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한국은 금메달 7개와 은메달 3개를 수확해 메달 순위 6위를 차지할것으로 전망됐다.

종목별 메달을 살펴보면 남자 1000m 서이라와 여자 1000m 최민정, 남자 1500m 신다운, 여자 1500m 심석희, 여자 3000m 계주 등 쇼트트랙에서만 금메달 5개를 휩쓸 것으로 예상됐다.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에 걸린 금메달은 총 8개다.

다만 신다운은 국내 선발전을 통과하지 못했는데 그레이스노트가 이를 파악하지못하고 그를 금메달 후보로 전망한 점이 전망 자료의 신빙성에 의문을 갖게 한다.우리나라는 또 스피드스케이팅 남녀 매스스타트 이승훈과 김보름이 금메달을 추가할 것으로 평가됐다.

은메달은 쇼트트랙 여자 1500m 최민정, 스켈레톤 윤성빈,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500m 이상화가 획득한다는 것이다.

그레이스노트는 올림픽 개막을 앞두고 메달 예상을 비정기적으로 업데이트하고 있다.

최근 자료인 지난해 11월 전망치에서 우리나라는 금메달 7개, 은메달 2개, 동메달 1개로 예상된 바 있다.

우리나라는 이번 대회에서 금메달 8개로 종합 4위에 오른다는 목표를 세웠다.

독일과 노르웨이가 금메달 14개씩 따내고 프랑스가 10개, 미국이 9개를 획득할 것으로 이 업체는 전망했다. 메달 순위 5위는 금메달 7개의 캐나다가 꼽혔다.·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