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4-21 10:26 (토)
농어촌공사, 재해예방사업 총력
농어촌공사, 재해예방사업 총력
  • 강현규
  • 승인 2018.01.1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전북지역의 심각했던 가뭄에도 불구하고 성공적인 물관리를 수행해 농업인들로부터 찬사를 받았던 한국농어촌공사 전북지역본부(본부장 김준채)가 올해도 농업용수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현재 전북본부 관리 417개 저수지의 평균저수율은 약 62.3%로, 가뭄이 극심했던 지난해보다 7.7% 낮아 올해 영농을 위한 저수량 부족이 심각한 상황이다.

거기에 13개의 저수지는 50%이하의 저수율을 보이고 있어 영농을 위한 농업용수 확보가 시급한 실정이다.

또한, 한국농어촌공사 전북지역본부는 지속되는 가뭄을 극복하기 위한 농업용수 확보 차원에서 다목적농촌용수사업 24개 지구를 올해 추진할 계획이며, 국지성 호우로 인한 농경지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배수개선사업도 48개 지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아울러, 노후 수리시설물의 개보수사업을 통해 재해 사전 예방을 위한 노력을 하고 있다. 특히, 최근 빈번히 발생하고 있는 지진 피해 예방을 위해서 9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남원 동화댐의 내진보강공사도 올해 안에 완료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