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6-21 21:48 (목)
전북, 이승기·한교원와 3년 재계약
전북, 이승기·한교원와 3년 재계약
  • 최명국
  • 승인 2018.01.12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승기·한교원

프로축구 전북 현대모터스가 미드필더 이승기(30)·한교원(28)과 재계약했다.

전북 현대는 11일 “팀의 핵심 선수인 이승기, 한교원과 2020년까지 3년 재계약을 체결했다”며 “전력 누수 없이 기존 조직력을 더욱 견고히 할 수 있게 됐다”고 밝혔다.

이승기는 2013년 광주 FC에서 전북으로 팀을 옮긴 뒤 K리그 82경기에 출전해 19골 17도움을 기록했다. 특히 2014년과 지난해에는 ‘K리그 베스트 11’ 미드필더 부문에 선정됐다.

2014년 인천 유나이티드에서 이적한 한교원은 2016년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결승 2차전에서 결승골을 넣으며 전북의 두 번째 아시아 챔피언 등극에 결정적 역할을 했다.

이승기는 “더 많은 시간을 전주성에서 뛰게 돼 기쁘다”면서 “올 시즌 팀이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교원은 “구단에서 더욱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믿음을 줘 정말 고맙다”며 “신뢰에 보답하기 위해 열심히 뛰겠다”고 밝혔다.

앞서 전북은 수비수 최철순(31)과 5년 재계약을 체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