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3 11:49 (일)
전통문화 융복합 상품 세계에 선보인다
전통문화 융복합 상품 세계에 선보인다
  • 문민주
  • 승인 2018.01.15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전통문화전당, 프랑스 '춘계 메종 & 오브제'서 40여점
▲ 전통 윷놀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한윷’

한국 전통문화 융복합 작품이 세계적인 인테리어 디자인 전시회에 출품된다.

한국전통문화전당은 19일부터 23일까지 프랑스 파리 ‘2018 춘계 메종 & 오브제’에서 한국 전통문화 융복합 작품과 무형문화재 작품 등 40여 점을 소개한다.

‘메종 & 오브제’는 세계적인 인테리어 디자인 및 데코 전시회. 올해는 ‘조우(遭遇-Merge)’라는 주제로 전통과 현대의 시간을 아우른다.

이와 관련 한국전통문화전당은 전통문화창조센터 ‘창조 명품 육성사업’ 결과물 24점, ‘전통문화 융복합 상품 상용화 지원사업’ 우수 작품 7점, 국가 중요무형문화재 및 전주시 지정 지방무형문화재 작품 5점 등을 선보인다.

▲ 비스듬한 형태의 도자기 술잔인 ‘Balanced’

주요 작품으로는 김주일 디자이너와 중요무형문화재 제77호 김수영 유기장의 협업 작품인 ‘과일트레이-나눔’, 박재우 디자이너와 권원덕 소목장의 협업 작품인 ‘美瓦(미와) V미니바’ 등이 있다. 또 전통 윷놀이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한윷’, 비스듬한 형태의 도자기 술잔인 ‘Balanced’ 등도 전시한다.

한국전통문화전당 오태수 원장은 “우리 전통문화를 담은 작품이 국외에서 얼마나 호응을 얻을지 기대된다”며 “한국의 전통문화 자원과 작품의 가치를 전 세계에 알리도록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