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7 16:48 (일)
"결혼이주여성 친정 보내드려요"
"결혼이주여성 친정 보내드려요"
  • 강정원
  • 승인 2018.02.13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 28일까지 신청 접수

남원시가 결혼이주여성들의 친정나들이를 추진한다.

시는 오는 28일까지 결혼이주여성의 고향방문을 신청 받는다고 12일 밝혔다.

결혼이주여성의 고향방문은 ‘다문화가족 고향나들이 사업’의 일환으로, 결혼이주여성의 고향을 그리워하는 마음을 달래고 한국사회 안정적 정착을 돕자는 취지에서 2011년부터 추진하고 있다.

시는 고향을 방문하고 한국으로 돌아올 수 있는 왕복 항공권과 공항 왕복교통비, 현지 교통비를 지원한다.

배우자와의 출국이 원칙이며, 결혼이민자가 모국방문을 원하는 시기에 7일에서 30일 이내로 체류할 수 있다.

한 가정 당 4명을 기준으로 지원하고 있으며, 자녀는 물론 시부모까지 모시고 고국을 방문할 수 있다.

지원 대상은 10가구 내외이며, △남원에 주소를 두고 2년 이상 거주한 자 △최근 2년 이내 모국방문 경험이 없는 자 △해외여행 결격사유가 없는 자 △법률상 혼인관계인 자 등이다.

국가별 항공료, 방문가족 수에 따라 지원규모는 달라질 수 있다.

시는 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3월 초에 지원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고향방문을 희망하는 결혼이주여성은 거주지 읍·면·동주민센터나 남원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063-631-6700)에 방문·신청하면 된다.

노경희 시 여성가족과장은 “우리가 자식을 그리워하고 명절 때면 기다리듯, 결혼이민자에게도 고향이 있고 부모형제가 있다”면서 “앞으로도 가족 된 마음으로 다문화가정의 심정을 이해하고 안정적인 정착을 돕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