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2-23 15:56 (금)
전주박물관~쑥고개 구간 확장
전주박물관~쑥고개 구간 확장
  • 백세종
  • 승인 2018.02.13 23:02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시가 교통수요에 비해 좁은 도로는 넓히고, 불합리한 도로구조는 개선하는 등 편리한 교통망 구축에 나선다.

전주시는 각종 도로개설사업과 도로확장사업, 교량재가설 사업, 교차로개선사업 등을 통해 시민들의 불편을 줄여나갈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먼저 시는 올해부터 오는 2021년까지 총 300억원을 투입, 국립전주박물관에서 쑥고개까지 2.1km 구간을 현행 폭 15~18m에서 2배 이상 넓은 35m로 확장한다. 공사가 완료되면 김제·정읍 방면 출퇴근 차량으로 인한 교통정체해소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또 시는 올해부터 내년까지 발단네거리에서 전미교까지 동부대로 340m구간을 현재 폭 18~21m에서 35m로 확장하고, 동산역 앞 130m 구간의 도로를 폭 27m에서 35m로 확장하는 등 동부대로 도로확장사업도 벌인다.

이와 함께 시는 완주군 용진면에서 완산구 색장동까지 10.2km 구간 국도 17호선을 북부권 국도대체 우회도로(용진~우아)건설 사업을 실시한다.

시는 완주군, 익산지방국토관리청 등과 함께 덕진구 전미동과 하리교 확장사업도 추진 중이다.

이 외에도 시는 금암광장 개선사업과 에코시티와 만성지구, 효천지구 등 신도시개발지구와 연결된 연계도로 개설 등의 사업도 벌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전북 2018-02-13 10:59:51
빨리도 한다,,시장을 이번에는 큰인물로 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