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8-21 21:24 (화)
[6·13 지방선거 이슈 - 진안] 케이블카·가위박물관 - 마이산케이블카 공방 예고
[6·13 지방선거 이슈 - 진안] 케이블카·가위박물관 - 마이산케이블카 공방 예고
  • 국승호
  • 승인 2018.02.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 반대에도 사업추진 강행 / 가위박물관 특혜 논란도 쟁점
▲ 마이산케이블카 반대 집회.

진안에서는 ‘마이산케이블카 사업’과 ‘가위박물관 특혜 지원 논란’이 선거를 앞두고 벌써부터 뜨거운 이슈로 등장하고 있다.

위법 시비와 찬반 대립 속에 추진돼 온 마이산케이블카 사업은 국토부의 ‘제척 결정’으로 국비 확보에 실패했지만 군은 군비를 전액 투입해서라도 해내겠다는 입장이다. 케이블카 예상구간이 백두대간의 생태축인 금남호남정맥을 관통해 위법하다는 게 국토부의 제척 사유지만 실시설계 용역비 10억원, 토지매입비 40억원 등이 진통 속에 군의회를 통과했다. 이 과정에서 보여준 지역 정치인들의 다양한 행태가 지선 표심에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가위박물관 특혜 지원 논란은 군에 대한 주민감사가 도에 청구될 정도로 관심사로 부상했다.

이번 선거에서 케이블카와 가위박물관을 놓고 표심이 갈릴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는 배경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