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2-23 09:08 (금)
[6·13 지방선거 이슈 - 완주] 읍면간 개발 불균형 - 인구밀집 지역만 편중 일부지역 '소외론'
[6·13 지방선거 이슈 - 완주] 읍면간 개발 불균형 - 인구밀집 지역만 편중 일부지역 '소외론'
  • 권순택
  • 승인 2018.02.14 23:02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봉동 삼례 이서 용진만 투자 / 구이 고산 상관 등 불만 표출
▲ 완주 삼봉 신도시 조감도.

완주군은 이번 선거 관련 특별한 이슈가 떠오르지 않으면서 입지자들이 박성일 현 군수에 대한 공격 포인트를 찾기에 부심하고 있다.

그럼에도 일부 주민들이 제기한 완주지역 읍면간 개발 불균형이 쟁점으로 부상하고 있다.

이는 완주군정 7대 핵심사업이 봉동과 삼례 이서 용진 등 인구밀집 지역에만 편중됨에 따라 대단위 개발계획에서 소외된 구이 상관 고산 운주 동상 화산 경천 비봉 등의 불만이 표출되는 상황에서 비롯된다.

완주군은 7대 핵심사업으로 2021년까지 총 3444억원이 투입되는 봉동 테크노밸리 2단계사업을 진행중이다. 또 삼봉 신도시에는 대단위 아파트와 완주소방서와 보건소가 들어서게 된다. 삼례읍 수계리 일원에는 중소기업 전용 공단이, 용진에는 복합행정타운과 종합스포츠타운이 추진된다. 이같은 개발에서 소외된 주민들은 완주군이 내건 ‘모두가 행복한 군민 삶의 질 향상, 살맛나는 완주 르네상스 조성’에 고개를 저으면서 지역간 불균형 개발 해소책을 주문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중인리 2018-02-14 13:13:51
구이면은 그냥 완산구로 편입하는게 나을낀대

이서면 2018-02-14 13:13:10
완전통합 안 할거면 원래대로 전주와 고산군으로 나누자 고산 동산 운주 비봉 화산 경천은 징징대지 말고 원래대로 고산면에 군청세우고 고산군 복원하자

전북 2018-02-14 08:36:13
잔말말고,,전주,완주통합가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