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6 18:28 (금)
군산 박이선 소방관 역사소설 출간
군산 박이선 소방관 역사소설 출간
  • 문정곤
  • 승인 2018.02.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소방서 박이선 소방관이 역사소설 <여립아! 여립아!>를 출간했다.

박 소방관은 기축옥사의 진원지인 전라북도에서 조선시대 역모죄로 몰려 음모와 날조로 억울하게 희생된 정여립이 역사 속 위대한 혁명가로 재조명되길 바라며 4년여 간 이 소설을 집필했다.

2012년 장편소설 <이네기>로 대한민국디지털작가상을 수상한 박 소방관은 전라도 농촌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순박한 남녀의 사랑이야기를 다룬 단편소설 <연실이>로 월간 문학세계 신인문학상을 수상했다. 또한 2015년에는 장편소설 <하구>로 전북일보 신춘문예 소설에 당선됐으며, 전북소설가협회 사무국장을 맡고 있다.

박이선 소방관은 “등단은 했지만 소방관으로서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책임과 의무에 최선을 다하면서 박경리 선생의 <토지>와 최명희 선생의 <혼>같은 대하소설을 집필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