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5-23 23:27 (수)
큰 추위 없는 설
큰 추위 없는 설
  • 기고
  • 승인 2018.02.14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루 만에 포근한 날씨를 되찾았다.

본격적인 귀성이 시작되는 오늘은 강원영서와 일부 내륙 지역 중심으로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아 오전에 다소 많은 눈이 내려 쌓일 가능성이 높아 이동에 주의해야겠다.

하지만 설 연휴 내내 전국의 하늘은 대체로 맑겠다.

다만, 연휴 마지막 날일 18일 일요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은 가운데, 제주도만 비가 내리겠다.

연휴기간동안 기온은 아침최저기온이 영하 10도 내외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고, 낮 기온은 1~3도의 분포로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분포를 보이면서 설 연휴 추위로 인한 큰 불편함은 없겠따. <맹소영 날씨칼럼니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