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4 22:56 (수)
전주교대 15대 총장에 김우영 교수
전주교대 15대 총장에 김우영 교수
  • 김종표
  • 승인 2018.02.19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교대 제15대 총장에 김우영 교수(62·윤리교육과)가 임용됐다.

교육부는 3년 동안의 총장 공석 사태로 논란을 빚은 전주교대 신임 총장에 김우영 교수를 임용했다고 지난 14일 밝혔다.

앞서 교육부는 지난해 11월, 박근혜 정부에서 총장 임용을 거부당한 이 대학 이용주(1순위)·김우영(2순위) 후보자에 대해 ‘적격’ 판단을 내리고, 구성원 합의를 거쳐 총장 임용 적격 후보자 수용 여부를 회신해 달라고 대학 측에 요청했다.

이에 따라 전주교대는 지난해 12월 5일 전체 구성원 투표를 통해 근소한 차이로 득표율에서 앞선 ‘2순위 김우영 후보 총장 임용 수용안’을 대학의 의사로 결정하고, 확인서를 교육부에 전달했다. 교육부는 구성원이 합의한 절차와 방법에 따라 제출된 대학의 의견 수렴 결과를 반영해 김 교수에 대한 임용 절차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지난 2015년 2월 23일 유광찬 총장 퇴임 이후 총장 직무대리 체제로 운영돼 온 전주교대는 3년 만에 새 총장을 맞이하게 됐다.

교육부의 총장 임용 통지에 따라 전주교대는 20일 오후 2시 김우영 총장 취임식을 열 계획이다. 김 총장의 임기는 오는 2022년 2월 13일까지 4년이다. 김 총장은 고려대 철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에서 철학박사 학위를 받은 후 1993년부터 전주교대 교수로 재직하면서 교내 신문방송사 주간과 교육정보원장 등을 지냈다.

그러나 2014년 12월 선거를 통해 1순위 총장 임용 후보로 추천됐던 이용주 교수가 임용되지 않으면서 학내 갈등의 불씨를 남겨놓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