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구직자 5명 중 2명, 블라인드 채용 응시 경험
구직자 5명 중 2명, 블라인드 채용 응시 경험
  • 기고
  • 승인 2018.02.20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일 년 이내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 및 직장인 10명중 4명이 ‘블라인드 채용 기업에 응시해 본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한 기업은 공기업과 대기업이 주를 이뤘고, 이들 기업이 블라인드 처리한 지원자 요건은 ‘출신학교’와 ‘학점’, ‘가족관계’, ‘신체조건’, ‘외국어성적’ 순으로 드러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최근 일 년 이내 구직활동을 한 구직자와 직장인 755명을 대상으로 <블라인드 채용 응시 경험>에 대해 조사한 결과, 전체 응답자 5명중 2명에 달하는 40.0%가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에 응시한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이들이 응시한 기업은 ‘공기업(49.0%)’과 ‘대기업(42.1%)’이 가장 많았다.

채용단계 중에는 ‘서류전형’에서 지원자 요건의 일부를 블라인드 처리한 경우가 59.9%로 가장 많았고, 이어 ‘실무자 면접(25.8%)’에서 블라인드 채용을 적용한 곳이 많았다. 블라인드 채용은 이력서에 출신학교, 나이, 성별, 출신지역 등을 표기하지 않는 채용 방식으로 채용 시 불필요한 항목이나 선입견을 줄 수 있는 차별적인 요소를 배제하는 채용방식이다. 실제 지원자의 요건 중 어떤 요건에 대해 블라인드 처리하는 기업이 많은지 조사했다. 그 결과 ‘출신학교(학교명, 소재지역 등)’를 블라인드 처리한 곳이 많았다는 답변이 복수선택 응답률 68.5%로 가장 많았다.

이어 ‘학업성적(학점 56.3%)’, ‘가족관계(가족관계, 가족의 직업 등49.3%)’와 ‘신체조건(키, 체중, 혈액형 등48.0%)’, ‘외국어 성적(35.1 %)’, ‘본적/주소(23.2%)’, ‘한자이름(12.9%)’ 순으로 블라인드 처리한 곳이 많았다는 답변이 높았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 중에는 필기시험과 심층 면접으로 지원자의 직무 능력을 검증하는 곳이 많은 것으로 보인다. ‘블라인드 채용을 진행하는 기업에서 필기시험(직무능력평가)를 진행했나?’ 조사한 결과 10명중 7명에 달하는 71.2%가 ‘필기시험을 치렀다’고 답했다.

잡코리아 전북지사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