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2-11 22:13 (화)
전북교육청, 지역 경제인단체와 정책간담회
전북교육청, 지역 경제인단체와 정책간담회
  • 최명국
  • 승인 2018.02.2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교육청과 전북 경제인단체가 지역상권 활성화와 학교급식 개선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전북교육청은 20일 교육청 정책협의실에서 김승환 교육감과 직능경제인단체총연합회 전주시지부 임규철 회장, 한희경 수석부회장, 소상공인연합회 전북광역지회 두완정 회장 등 지역 경제인단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정책간담회를 열었다.

이날 김 교육감은 “지역상권이 활성화돼야 지역사회가 발전하고, 학교도 함께 성장할 수 있다”면서 “GM 군산공장 폐쇄로 지역경제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교육청도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교육감은 이어 “앞으로 우리 학생들이 지역 상권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지역사회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민주시민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역과 함께 성장하는 전북교육에 많은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참석자들은 교육정책 추진에 따른 지역경제 활성화 방안을 비롯해 현재 월 1회인 전북교육청 구내 식당 휴무일을 월 2회 이상으로 늘려줄 것과 학교급식 식재료 공급 개선 대책 등을 건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