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25 00:07 (화)
전북은행, GM 협력업체 대출원금 상환유예
전북은행, GM 협력업체 대출원금 상환유예
  • 강현규
  • 승인 2018.02.21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JB금융그룹 전북은행(은행장 임용택)은 한국GM 군산공장 폐쇄 결정에 따라 어려움을 겪고 있는 협력업체들의 경영애로 및 자금경색을 해결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을 주기 위하여 전북은행과 대출 거래중인 협력업체의 대출원금 상환을 1년간 유예하기로 결정했다.

한국GM 군산공장의 협력업체로 전북은행과 대출 거래중인 업체의 대출 원금상환 부담 경감을 위하여 상환기일 도래되는 대출 원금 또는 현재 분할 상환중인 대출에 대하여 대해 1년간 유예하는 제도로, 업체는 개별 거래중인 영업점에 신청후 특별한 결격 사유가 없는 한 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이번 대출원금 상환 유예에 대하여 전북은행 임용택 은행장은 “지역은행으로서 한국GM 군산공장 폐쇄에 대하여 매우 안타깝고 비참한 심정으로 지역경제 및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체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하여 이러한 결정을 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