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09-19 19:42 (수)
[거래소]조정분위기 이어져
[거래소]조정분위기 이어져
  • 전북일보
  • 승인 2004.04.28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합주가지수가 이틀째 하락했다.

27일 거래소시장에서 주가지수는 전날보다 0.92포인트 떨어진 918.82로 출발해4.27포인트(0.45%) 하락한 915.47로 마감했다.

미국 증시가 하락 마감하면서 투자심리가 위축된데다 삼성전자의 자사주 매입이마무리 단계에 접어든데 따른 수급 악화 우려감으로 약세를 보였으나 저가 매수세와프로그램 매수세가 유입돼 낙폭은 크지 않았다.

외국인은 7개월만에 가장 큰 규모인 2천114억원을 순매도했고 기관은 172억원의매도 우위인 반면 개인은 86억원을 순매수했다. 프로그램 매매는 765억원의 매수 우위였다.

업종별 지수는 의료정밀(-3.45%), 운수창고(-1.98%), 증권(-1.65%), 비금속광물(-1.55%) 등은 내린 반면 음식료(1.03%), 섬유의복(0.69%), 운수장비(0.62%) 등은올랐다.

삼성전자는 1.28% 떨어진 61만8천원으로 장을 마쳤고 KT(-0.97%), POSCO(-0.96%), SK텔레콤(-0.74%), 국민은행(-0.52%)도 약세였다.

미 다임러크라이슬러와의 결별 위기로 전날 급락했던 현대차(1.50%), 기아차(2.

22%), 현대모비스(2.04%) 등 `현대차 3인방'이 반등했고 금강고려화학이 공개매수를통해 최대주주로 올라선 현대엘리베이터는 4.83%가 급등했다.

LG카드는 이날 주주총회에서 감자안이 통과됐다는 소식에 13.67%가 급락했다.

주가 상승 종목은 331개로 하락 종목 394개를 밑돌았다.

거래량은 4억3천545만5천주, 거래대금은 2조6천579억6천900만원으로 집계됐다.

LG투자증권 황창중 투자전략팀장은 "조정 분위기가 이어졌지만 920선 아래에서는 저가 매수세가 유입돼 낙폭은 크지 않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