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3 11:48 (화)
[군산] 비관리청항만공사, 군산항 활성화에 기여할 듯
[군산] 비관리청항만공사, 군산항 활성화에 기여할 듯
  • 안봉호
  • 승인 2000.01.06 2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들어 군산지역 항만하역업계의 비관리청 항만공사추진이 활발하게 전개되고 있어 군산항의 활성화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전망된다.

5일 군산지방해양수산청에 따르면 지난해말 대한통운(주)이 군산항 부두램프시설보수공사를 추진한 것을 비롯, SK해운(주)이 사료원료전용창고를 건설하고 세방기업(주)은 군산항의 배후도로포장공사를 추진할 계획이다.

대한통운(주)의 경우 군산∼제주간의 카훼리호가 이달중으로 취항할 수 있도록 군산항의 부두램프시설의 보수공사를 지난해 12월중에 1억6천여만원을 투입해 완료,(주)청해진해운의 카훼리호가 이달 중순부터 취항을 할 예정이다.

SK해운(주)는 약 50억원을 투자해 군산항에 보관능력 2만톤 연면적 2천8백여평규모의 사료원료전용창고를 건설할 계획하에 실시계획의 인가와 함께 건축허가를 받아 놓고 있는 상태로서 이달 중순께 공사를 착공할 계획이다.

또한 세방기업(주)은 약 16억여원을 들여 군산항의 1∼3부두와 5부두를 연결하는 총연장 약 8백m 폭 4차선규모의 군산항배후도로포장공사를 추진하고자 최근 군산지방해양수산청으로부터 비관리청항만공사시행허가를 받았다.

이같이 비관리청항만공사가 활발하게 전개됨으로써 수입사료원료의 야적에 따른 부패와 감량등을 방지함으로써 군산항의 화물유치에 도움이 되는 한편 부두간의 효율적인 연결로서 항만효율이 증대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산지방해양수산청의 한 관계자는 이와관련,“투자비보전이 이뤄지는 민간하역업체의 비관리청항만공사의 추진으로 군산항은 보다 활기를 띨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