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18-11-18 19:48 (일)
정읍시 "내수면 양식업 활성화로 농업에 활력"
정읍시 "내수면 양식업 활성화로 농업에 활력"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18.02.27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5억6000만원 투입 12개 사업 추진 계획

정읍시는 올해 내수면 양식업 활성화를 통해 농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전북도의 핵심 농정시책인 '삼락농정 비전'을 실현한다는 방침이다.

관련해 시는 "삼락농정의 목표 비전은 '보람 찾는 농민', '제값 받는 농업', '사람 찾는 농촌'"이라며 이를 실현시킬 어업인의 소득 향상과 내수면 어업 활성화를 위한 각종 사업 계획을 밝혔다.

먼저, 시는 내수면 양식어업 육성과 경쟁력 강화, 안정적인 민물고기 생산 기반을 조성을 위해 5억6000만원을 투입해 12개 사업을 추진한다. 양식에 필요한 수차와 펌프, 수중모터 등의 기자재와 질병 예방을 위한 소독제 및 수질 정화제는 물론 토질 개선용 황토 등을 지원한다. 또 노후화된 양식시설 현대화와 개보수, 청정 지하수 개발과 에너지 절감 시설에 대한 지원도 적극 추진한다.

또 수산자원 증식과 낚시레저 자원 조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도 꾀한다. 자체예산 7500만원을 투입해 수산종묘 매입 방류와 낚시터 친환경 화장실 개선사업 등을 추진한다. 이와 관련, 토속 어류(메기, 다슬기, 붕어, 동자개 등 경제성 어종)의 치어 약 86만 마리도 방류할 예정이다. 시는 또 친환경 화장실 개선 등을 통해 유어들이 잘 성장할 수 있는 쾌적한 환경을 조성하고 건전한 낚시문화를 정착시킨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시는 수산 전문지 보급과 어업인 안전공제 보험료 지원, 수산업경영인대회 참가 지원 등 어업인들의 역량 강화를 위한 사업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